국회도서관 분관 입지, 부산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 확정 (2016.03.14)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자유한국당 부산북구강서구을 국회의원 김도읍
로그인 회원가입
홈으로 사이트맵 페이스북 트위터 블로그 유튜브

활동소식
보도자료
언론보도
포토갤러리
동영상
입법활동
상임위원회/국정감사
지역사업현황
정책제안ㆍ민원접수
국회의원 김도읍 활동소식_서브비주얼_02
 
Home > 활동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국회도서관 분관 입지, 부산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 확정 (2016.03.14)
글쓴이 : 김도읍 작성일 : 2016.03.17 09:45:27 조회 : 1,153
국회도서관 분관 입지, 부산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 확정 
  
- 김도읍 의원, 역사적인 일로써 서부산권 주민들에겐 축복
   
- 국회도서관 자료보존관(이하 부산분관’)입지가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로 결정됐다.
 

김도읍 국회의원(새누리당, 북구·강서구을)에 따르면 그동안 입지 문제로 수개월째 표류해 온 부산분관이 강서구 명지로 확정되면서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고 밝혔다.
 

부산분관은 2019, 연평균 205천 책에 달하는 장서 증가를 감당하지 못하게 되는 국회도서관의 새로운 서고공간으로써 도서관(Library), 기록관(Archives), 박물관(Museum)의 기능을 복합적으로 수행하는 통합형 문화공간인 라키비움(Larchiveum)으로 건설될 전망이다.
 

부산분관은 총사업비 397억원을 들여 부지면적 1, 연면적 13,400규모로 2021년 상반기에 개관할 예정이다.
 

지난해 국회 예산심사에서 부산분관 건설 예산확보에 큰 역할을 한 김 의원은 의회민주주의 발전과 그 궤를 같이 해온 국회도서관의 부산분관 유치는 역사적인 일이라며, “부산분관은 그동안 부산의 외곽에 위치하여 문화적 혜택을 받지 못한 서부산권 주민들에게 보상이자 축복이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 부산분관이 역사적 가치가 있는 입법부의 기록물 영구보존기능과 더불어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탄생 시킬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 SNS공유하기
  • 공유하기 - 페이스북
  • 공유하기- 트위터
  •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이전글 김도읍 의원, 하단~녹산선 도시철도 조기 추진 이끌어
다음글 김도읍 의원, ‘새누리당 클린공천지원단’ 부단장 임명
목록
맨위로 이동하기

사이트맵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한민국국회 자유한국당 부산광역시 부산광역시 북구 부산광역시 강서구
부산 북구강서구을 김도읍